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손흥민·황의조, 콜롬비아전 투톱…이강인·백승호 벤치

콜롬비아전 명단
콜롬비아전 명단[대한축구협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파울루 벤투 국가대표팀 감독이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2위의 강호 콜롬비아를 상대로 손흥민(토트넘)-황의조(감바 오사카) 투톱을 내세운다.

벤투 감독은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콜롬비아와 친선경기에 손흥민과 황의조를 최전방 투톱 공격수로 내세운 4-4-2 포메이션을 가동한다.

벤투 감독은 22일 울산에서 열린 볼리비아와의 경기 땐 손흥민-지동원(아우크스부르크)을 투톱으로 세웠다가 후반 지동원을 황의조로 교체한 바 있다.

손흥민-황의조, '투톱'이 달린다
손흥민-황의조, '투톱'이 달린다(파주=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남자 축구 A대표팀 손흥민(왼쪽)과 황의조가 콜롬비아와의 평가전을 앞두고 25일 오전 경기도 파주시 축구대표팀 트레이닝센터(NFC)에서 훈련을 펼치며 달리고 있다. 2019.3.25 hihong@yna.co.kr

지동원이 왼쪽 무릎 부상으로 중도 하차해 소속팀에 복귀하면서 이날은 황의조가 처음부터 출격한다.

공격형 미드필더는 지난 경기와 마찬가지로 황인범(밴쿠버)이 나서고, 좌우 날개엔 이청용(보훔), 이재성(홀슈타인 킬)이 배치됐다.

수비형 미드필더로는 주세종(아산) 대신 정우영(알 사드)이 출전한다.

포백은 홍철(수원), 김민재(베이징 궈안), 김영권(감바 오사카), 김문환(부산)으로 구성됐다.

골문에는 장염 증세로 병원 치료를 받은 김승규(빗셀 고베) 대신 조현우(대구)가 선다.

이번 소집에 나란히 처음 A대표로 발탁된 '한국 축구의 미래' 이강인(발렌시아) 백승호(지로나)는 나란히 벤치에 앉아 데뷔전을 기다린다.

백승호ㆍ이강인, 시작은 벤치
백승호ㆍ이강인, 시작은 벤치(울산=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22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 남자 축구대표팀과 볼리비아의 평가전. 백승호(왼쪽)와 이강인이 벤치로 향하고 있다. 2019.3.22 saba@yna.co.kr

song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3/26 19: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