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춘천시 민간 자문관 운영해 기업유치 나선다

송고시간2019-03-25 11:33

지난해 기업유치 4곳에 불과…10명 안팎 위촉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강원 춘천시가 적극적인 기업유치를 위해 '자문관'을 운영한다.

지난해의 경우 춘천으로 이전한 기업이 수도권에서 1곳, 도내 타 시·군에서 3곳에 불과했기 때문이다.

춘천시청
춘천시청

춘천시청[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를 위해 민간전문가 10명 안팎을 위촉해 실적이 우수한 중견·대기업을 유치한다는 계획이다.

자문관은 기업 경영인, 대기업·금융사 임원, 정부 투자기관 근무경력자 등이 대상이다.

이들은 이전 기업과 산업동향 정보 수집, 타 시도 기업유치 투자촉진 등을 맡는다.

또 타 시·도 기업의 이전 유치 시 성과급도 지급한다.

임기는 위촉일로부터 2년이며 활동 실적에 따라 연임이 가능하다.

춘천시는 다음 달까지 기업유치 자문단을 구성해 5월 위촉식을 할 예정이다.

춘천시 관계자는 "자문관이 가지고 있는 투자 노하우와 인적 네트워크를 활용해 전략적으로 우량 기업을 유치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ha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