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코스피, 세계 경기둔화 우려에 '털썩'…2,150선도 '흔들'(종합2보)

코스피 하락 출발
코스피 하락 출발(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코스피지수가 전 거래일(2186.95) 대비 28.15포인트(1.29%) 하락한 2158.80에 개장한 25일 오전 서울 중구 명동 KEB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직원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2019.3.25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코스피가 25일 글로벌 경기 둔화 우려에 하락세로 출발했다.

이날 오전 10시 2분 현재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6.60포인트(1.67%) 내린 2,150.35를 가리켰다.

지수는 전장보다 28.15포인트(1.29%) 내린 2,158.80으로 출발해 약세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338억원, 426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개인은 809억원을 순매수 중이다.

앞서 지난 2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시에서는 금융위기 이후 처음으로 미 국채 장·단기 금리가 역전하는 등 경기침체 공포가 불거진 여파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1.77%).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1.90%), 나스닥 지수(-2.50%) 등 주요 지수가 급락했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지난 22일 발표된 독일과 미국의 제조업 지표가 부진해 경기둔화 우려감이 커졌고 이를 빌미로 매물이 출회되고 있다"며 "국내증시는 미 연방시장공개위원회(FOMC) 회의 이후 경기둔화 이슈 영향을 받고 있었는데 미국 증시가 하락한 만큼 투자심리가 위축될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가운데는 삼성전자[005930](-3.44%), SK하이닉스[000660](-4.47%), LG화학[051910](-2.90%), 현대차[005380](-2.83%),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0.15%), POSCO[005490](-2.32%), LG생활건강[051900](-0.65%) 등이 내렸다.

다만 SK텔레콤[017670](0.99%)은 오르고 셀트리온[068270]과 NAVER[035420]는 보합세다.

업종별로는 전기·전자(-3.31%), 제조(-2.15%), 종이·목재(-2.23%), 증권(-1.72%) 등 대부분이 약세를 보였고 통신(1.44%)만 강세다.

코스닥지수도 전장보다 11.81포인트(1.59%) 하락한 732.16을 나타냈다.

지수는 10.46포인트(1.41%) 내린 733.51로 개장해 내림세를 지속했다.

코스닥시장에서도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11억원, 224억원을 순매도했다. 개인은 376억원을 순매수하고 있다.

시총 상위주 중에서는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0.29%), CJ ENM(-2.47%), 신라젠[215600](-1.59%), 바이로메드[084990](-2.52%), 포스코켐텍[003670](-3.99%), 에이치엘비[028300](-1.62%), 메디톡스[086900](-1.78%), 스튜디오드래곤[253450](-1.21%), 코오롱티슈진[950160](-2.28%), 펄어비스[263750](-1.36%) 등 10위권 내 종목은 모두 하락했다.

ric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3/25 10: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