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국 해안경비대 함정, 해경과 교류차 제주 방문

송고시간2019-03-24 12:02

28일 마약 거래 선박 단속 및 인명구조 연합훈련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제주지방해양경찰청은 미국 해안경비대(United States Coast Guard) 함정이 26일부터 28일까지 제주를 찾아 제주해경과 연합훈련을 한다고 24일 밝혔다.

4천500t급 버솔프 경비함
4천500t급 버솔프 경비함

[미국 인도태평양사령부 웹사이트 캡처]

연합훈련을 위해 미 해안경비대 소속 4천500t급 버솔프(Bertholf)함이 오는 26일 오전 서귀포시 제주 민군복합항에 입항, 28일까지 2박 3일간 체류할 예정이다.

버솔프함의 이번 제주도 방문은 지난해 9월 중국에서 열린 제19차 북태평양 해양경찰회의(NPCGF) 때 미국 측에서 "한·미 해양경찰 우호 협력 증진 및 상호 역량 강화를 위해 한국을 방문하고 싶다"고 요청함에 따라 협의를 거쳐 이뤄지게 됐다.

제주해경은 미 해안경비대와 함께 수색구조 사례, 공해상 불법어업 감시활동 등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고, 친선 교류, 함상 만찬 등도 할 계획이다.

28일에는 공해상에서의 마약류 의심 선박 단속과 헬리콥터를 동원한 인명구조 연합훈련을 한다.

연합훈련에는 제주해경의 5천t급 경비함 1척과 고속보트 2척, 헬리콥터 1대가 동원되고, 미 해경 측은 버솔프함 외에 고속보트 2척, 헬리콥터 1대가 참여한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이번 미 해안경비대 함정의 방한으로 북태평양 6개국 해양 경찰과 국제교류 및 협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jiho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