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태안해경, 갯바위 고립된 낚시객 14명 잇달아 구조(종합)

송고시간2019-03-24 19:23

구조를 기다리는 낚시객
구조를 기다리는 낚시객

(태안=연합뉴스) 23일 오후 충남 태안군 솔섬 인근 해상 갯바위에 낚시객 11명이 고립돼 해경의 구조를 기다리고 있다. 2019.3.24 [태안해경 제공]

(태안=연합뉴스) 김소연 기자 = 충남 태안해양경찰서는 태안 앞바다에서 갯바위에 고립된 14명을 잇달아 구조했다고 24일 밝혔다.

해경은 이날 오후 4시 18분께 태안군 원북면 민어도 인근 해상의 갯바위에 고립된 A(29) 씨 등 3명을 구조했다.

갯바위서 낚시하던 이들은 물이 들어오는 것을 보지 못해 고립된 것으로 파악됐다.

앞서 전날 오후 4시 31분께 태안군 이원면 솔섬 인근 해상 갯바위에서 B(40)씨 등 11명이 고립됐다.

신고를 받은 해경은 민간구조선 등과 함께 이들을 모두 구조했다.

맨손으로 어패류를 잡는 동호회 회원들인 B 씨 일행 역시 물이 급히 차오르면서 빠져나오지 못했다고 해경은 설명했다.

해경 관계자는 "신고를 받은 뒤 고립된 낚시객들에게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해로드'를 설치하도록 했다"며 "해로드는 조난 발생 시 위치 정보와 구조 신호를 해경 등 구조기관에 알리는 필수 애플리케이션"이라고 말했다.

이어 "바다에 나서기 전 바다 날씨와 물때를 확인해야 한다"며 "통신수단, 안전 장구도 잘 갖춰 바다 활동에 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soyun@yna.co.kr

[충남 태안해양경찰서 제공]

유튜브로 보기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