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해 보리암 향하던 관광버스, 가로수 충돌…44명 경상

송고시간2019-03-23 06:45

23일 새벽 경남 남해군 삼동면 수곡마을 인근 도로에서 관광버스가 가로수를 들이받고 멈춰서 있다. [경남소방본부 제공]

23일 새벽 경남 남해군 삼동면 수곡마을 인근 도로에서 관광버스가 가로수를 들이받고 멈춰서 있다. [경남소방본부 제공]

(남해=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23일 오전 4시 25분께 경남 남해군 삼동면 수곡마을 인근 편도 2차로를 달리던 관광버스가 가로수를 충돌했다.

이 사고로 버스에 타고 있던 45명 중 운전자를 제외한 승객 44명이 병원으로 옮겨졌다. 다행히 중상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탑승객들은 서울에서 남해 보리암으로 가던 단체 관광객들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버스 기사가 운행 중 갑자기 뛰어든 고양이를 피하려다가 갓길로 운전대를 꺾은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hk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