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 오사카서 '되돌아보는 유관순' 특별회화전

송고시간2019-03-23 09:00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주일오사카한국문화원은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재일동포 김석출(69) 화가의 회화 작품전인 '되돌아보는 유관순'을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오는 4월 11부터 20일까지 문화원 내 미리내갤러리에서 열리는 이번 전시에는 김 화가가 독립운동을 주도하다가 일제에 잡혀가 17세에 옥사해 '한국의 잔 다르크'로 불리는 유관순 열사를 테마로 수십년간 그려온 작품 40점이 소개된다.

처음 공개되는 2m×4m의 대작을 비롯해 2003년 한일 양국에서 출판된 유관순 동화책 삽화의 원화 등도 전시된다.

재일동포 화가들과 1980년 고려미술협회를 창립한 김 화가는 한일 양국에서 인권·민주화·독립운동 등을 주제로 작품활동을 펼쳐왔다.

일 오사카서 '되돌아보는 유관순'展
일 오사카서 '되돌아보는 유관순'展

wak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