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손흥민, 英매체 시즌 중간평가서 토트넘 내 1위

송고시간2019-03-22 09:47

도르트문트전서 '결승 골 폭발' 손흥민의 세리머니
도르트문트전서 '결승 골 폭발' 손흥민의 세리머니

(런던 EPA=연합뉴스) 손흥민(토트넘, 왼쪽)이 13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르트문트(독일)와의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경기에서 팀의 첫 골을 넣은 뒤 양팔을 펼치는 세리머니를 하며 기뻐하고 있다. 이날 후반 2분 결승 골을 터뜨린 손흥민은 4경기 연속골을 뽑아내며 팀의 3-0 승리를 이끌었다. je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활약하는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이 현지 언론의 이번 시즌 중간평가에서 팀 내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영국 매체 풋볼런던은 22일(한국시간) A매치(국가대표팀 간 경기)로 리그가 잠시 중단된 가운데 토트넘 선수들의 이번 시즌 활약을 되돌아보고 자체적으로 평점을 매겼다.

평가는 프리미어리그뿐만 아니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FA(잉글랜드축구협회)컵, 리그컵 대회인 카라바오컵 등 토트넘이 2018-2019시즌 치른 경기에 출전했던 모든 선수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스트라이커 손흥민은 팀 내 최고 평점인 9점을 받았다.

이 매체는 "손흥민은 지난해 11월부터 해리 케인이 부상에서 회복할 때까지 눈부셨다"고 9점을 준 이유를 밝히고는 "전체 시즌 중 4개월뿐이라 할 수도 있겠지만 굉장히 놀라운 활약이었다. 빨리 그 모습을 되찾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토트넘 선수단에 대한 이번 평가에서 평점 9를 받은 것은 손흥민과 미드필더 무사 시소코, 그리고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전부다.

시소코에 대해 이 매체는 "그의 축구 인생을 반전시킨 시즌이다. 팀에서의 역할이 무엇인지 찾았다"고 호평했다.

올 시즌 36경기에서 24골을 터트린 케인에 대해서는 "그는 기계다"라면서도 부상 공백 탓인지 8점을 줬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