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병무청, 승리 입영연기원 공식 접수…입영연기로 결론날듯

'성접대 의혹' 승리, 입영 연기 신청(PG)
'성접대 의혹' 승리, 입영 연기 신청(PG)[장현경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호준 기자 = 병무청은 19일 '외국인 투자자 성접대 의혹'을 받는 그룹 빅뱅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29)가 제출한 '현역입영연기원'을 공식 접수했다고 밝혔다.

병무청 관계자는 "승리 측이 위임장 등 일부 요건 미비 사항을 보완해 오늘 현역입영연기원을 다시 제출함에 따라 공식 접수했다"며 "신중한 검토를 거쳐 내일 중 승리의 입영연기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승리 측은 전날 오후 대리인을 통해 서울지방병무청에 현역입영연기원을 제출했으나 대리인이 위임장을 가지고 오지 않아 병무청이 보완을 요구했다.

병무청은 관련 법률과 유사 사례를 고려해 승리의 입영 연기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승리가 성접대 의혹 등으로 경찰 수사를 받는 만큼 입영연기 결정이 내려질 가능성이 커 보인다.

hoj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3/19 16: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