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시진핑, 양회 후 첫 행보로 '사회주의 사상 교육' 강조

송고시간2019-03-19 10:16

사상교육 교사 좌담회 참석한 시진핑
사상교육 교사 좌담회 참석한 시진핑

[인민일보 캡처]

(베이징=연합뉴스) 김진방 특파원 = 중국 지도부가 양회(兩會·전국인민대표대회와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를 통해 안팎의 위기와 도전에 맞서기 위한 내부 결속을 강조한 가운데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양회 이후 첫 행보로 사회주의 사상 교육 강화를 주문하고 나섰다.

19일 중국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人民日報)에 따르면, 시 주석은 전날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열린 '학교 사상 정치 이론 교사 좌담회'에서 사상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시 주석은 좌담회에 참석한 전국 대학교와 초·중·고등학교 사상 교육 교사들에게 "사상 교육에 있어서 가장 근본이 돼야 할 것은 당의 교육 방침을 전면적으로 관철하는 것"이라며 "어떤 인재와, 어떻게 인재를 배양할 것인가는 근본 문제와 같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당은 중국공산당의 영도와 사회주의 제도를 수호하도록 한 세대 한 세대 교육을 해왔다"면서 "중국 특색 사회주의 사업에 평생을 투신할 수 있는 인재를 배양하는 것을 중화 민중의 천추의 위업으로 세웠다"고 역설했다.

그러면서 "이러한 근본적인 문제에 관해서는 태도가 분명해야 하고, 어떠한 주저함도 없어야 한다"며 "사상 교육을 잘 하기 위해서는 교사들이 적극성과 주체성, 창조성을 발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시 주석은 또 사상 교육 개혁의 중요성을 거론하면서 "사상 교육의 개혁과 혁신을 추진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시 주석은 "사상 교육의 사상성과 이론성, 친화력, 목적성을 끊임없이 강화해야 한다"며 "가치와 지식, 건설성과 비판성을 상호 통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china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