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빛 5호기 '불시 정지' 이틀 만에 정비 후 발전 재개

보호배전반 회로 오류로 주변압기에서 이상 신호 발생해
한빛 5호기 발전 중 가동 정지 (PG)
한빛 5호기 발전 중 가동 정지 (PG)[정연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영광=연합뉴스) 장덕종 기자 = 터빈이 정지하면서 가동이 멈춘 한빛원전(가압경수로형·100만㎾급)이 정비를 마치고 이틀 만에 발전을 재개했다.

한국수력원자력 한빛원자력본부는 17일 오후 4시 30분 한빛 5호기 발전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한빛 5호기는 지난 15일 오후 1시 24분 주 변압기에서 이상 신호가 발생해 터빈 발전기가 자동 정지하면서 가동이 자동으로 멈췄다.

원자로 출력은 33%까지 떨어진 상태에서 안정을 유지했다.

불시 가동 정지에 따른 방사능 유출은 없었다.

점검 결과 지난 계획예방정비 기간(2018.9.27∼11.23)에 신규 설치한 주변압기 내 보호배전반(송전선로에 낙뢰가 떨어지면 순간적으로 송전탑으로 흐르는 전류를 검출하는 기기를 보관하는 설비) 내부회로 오류로 사고가 난 것으로 확인됐다.

원전 측은 오류를 바로잡고 안전성 검사를 해 발전 재개에 문제가 없음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현재 한빛원전 6기 가운데 3기(1·3·4호기)가 점검으로 가동이 중단된 상태다.

cbebo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3/17 17: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