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심야에 달리던 택시 방호벽·전신주 잇따라 충돌…운전자 중상

송고시간2019-03-16 08:24

사고 현장
사고 현장

[부산소방재난본부 제공 영상 캡처]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16일 오전 2시께 부산 금정구의 도로를 달리던 택시가 공사장 방호벽과 전신주를 잇따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운전자 김모(62)씨가 크게 다쳐 인근 병원 응급실로 옮겨졌으나 의식이 없는 상태다. 정전 피해는 없었다.

경찰은 음주운전 여부를 확인하려고 채혈했고 결과는 아직 나오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사고 현장
사고 현장

[부산경찰청 제공]

pitbul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