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수도권, 오전 중 미세먼지 '나쁨'…김포공항엔 '저시정 경보'

'안개인가, 미세먼지인가?'
'안개인가, 미세먼지인가?'[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토요일인 16일은 전국 대기질이 대체로 깨끗하겠다.

이날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수도권은 오전 중 일시적으로 '나쁨' 단계까지 오를 수 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대기 확산이 원활해 대부분 '보통' 수준이겠으나 일부 중서부 지역은 대기 정체 때문에 오전에 농도가 다소 높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날은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다.

경기 남부와 강원 영서 남부는 밤에, 충북 북부는 밤부터 17일 새벽 사이에 대체로 흐리고 5㎜ 미만의 비 또는 눈이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

그 밖의 중부 지방과 경북에는 곳에 따라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0.5도, 인천 1.7도, 수원 1도, 춘천 1.3도, 강릉 2.5도, 청주 3도, 대전 3.1도, 전주 4.3도, 광주 4도, 제주 6.4도, 대구 3.7도, 부산 2.6도, 울산 3도, 창원 2.3도 등이다.

전날 밤부터 북서풍이 유입되면서 이날 아침 중부 지방과 일부 남부내륙에는 영하의 기온을 기록하는 곳이 많겠다.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가 내려가 춥겠다.

오후부터는 서풍이 불어오면서 기온이 올라 17, 18일에는 평년(아침 -2∼5도·낮 10∼14도)과 비슷한 기온을 나타내겠다.

전날부터 내린 비 때문에 대기가 습한 가운데 밤사이 복사냉각으로 기온이 떨어져 중부내륙을 중심으로 이날 아침까지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시정 악화 때문에 김포공항에는 이날 오전 9시 30분까지 가시거리 600m 이하의 저시정 경보가 발표됐다.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으니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해야겠다.

전라 서해안, 제주도에 강풍 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이날 오전까지 바람이 초속 9∼14m로 매우 강하게 불겠다. 그 밖의 해안에도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2.5m, 남해 앞바다에서 0.5~2.0m, 동해 앞바다에서 0.5~3.5m 높이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 0.5~3.0m, 남해 1.0~4.0m, 동해 1.0~3.5m로 예보됐다.

동해 중부 해상과 남해 앞바다를 제외한 대부분 해상에 풍랑 특보가 발효 중이다.

서해와 남해 서부 해상, 제주도 전 해상은 아침까지, 그 밖의 해상은 오후 3시까지 바람이 초속 9∼18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4.0m로 매우 높게 일겠다.

16일 오전 4시 현재 시정
16일 오전 4시 현재 시정[기상청 제공]

so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3/16 05: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