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영광 송이도 해상서 선원 3명 탄 예인선 침수…구조중

목포해경 청사.
목포해경 청사.[전남 목포해양경찰서 제공]

(영광=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15일 오후 5시 44분께 전남 영광군 낙월면 송이도 남서쪽 2km 해상에서 부산선적 44t급 예인선 G호가 침수 중이라는 신고가 해경에 접수됐다.

예인선에는 선원 3명이 타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해경은 경비함정 5척과 연안 구조정 2척, 헬기 등을 출동시켰으나 기상 악화로 구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영광 서쪽 해상 일대에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이며 풍속은 초속 18∼20m, 파도의 높이는 3m에 달한다.

해경은 민간 구조선 등과 협조해 구조 작업을 진행 중이다.

areu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3/15 20: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