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기도, 4·27 남북정상회담 기념 '평화대상' 추진

(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경기도의회가 지난해 열린 4·27 남북정상회담과 판문점 선언의 의미를 되새기고 기념하기 위한 경기도지사 수여 '평화대상' 신설을 추진하고 있다.

[경기도청]
[경기도청][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의회는 이를 위해 조성환(파주시1,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대표 발의한 '경기도 평화대상 운영에 관한 조례안'을 지난 15일 입법 예고하고 오는 19일까지 도민을 대상으로 의견 수렴에 들어갔다.

조례안은 경기도 평화 분위기 조성을 위해 노력하거나 공헌한 개인 또는 단체를 발굴, 도지사가 평화대상을 시상하도록 하고 있다.

수상자에게는 2천만원 이상의 상금과 상장, 상패를 수여하도록 했으며, 수상자는 해당 공적이 있는 개인 및 단체를 도지사가 추천받아 도 평화정책자문회의에서 결정하도록 했다.

이 밖에 대상 시상식은 매년 남북정상회담이 열린 4월 27일에 하도록 정했다.

도의회는 입법예고 기간을 거쳐 오는 26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열리는 임시회에서 조례안을 심의 의결할 계획이다.

kwa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3/17 08: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