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네이버, 인턴 5명이 만든 '에어카트 휠체어' 공개

송고시간2019-03-15 10:59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네이버랩스는 자사 인턴 연구원들이 만든 '에어카트 휠체어'를 인간-로봇 상호작용 분야 국제 학회인 'ACM/IEEE HRI 2019'에서 공개했다고 15일 밝혔다.

에어카트 휠체어는 보조자의 근력 부담을 덜어주면서 탑승자와 자연스럽게 상호 작용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비탈길처럼 경사가 있는 곳에서도 적은 힘으로 쉽고 편리하게 휠체어를 밀 수 있다고 네이버는 설명했다.

보조자가 측면에서 나란히 걸으며 조종할 수 있는 기능과 자동 폴딩·진동 방지·충격 흡수 기능도 갖췄다.

에어카트 휠체어는 지난해 8월 네이버랩스에 입사한 김민경(KAIST)·김근욱·문정욱·김재훈·이호태(이상 서울대) 학부생 인턴 연구원 5명에 의해 제작됐다.

발표자로 나선 김근욱 군은 "에어카트 기술을 실생활 속에서 더 유용하고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을 방법을 고민한 끝에 지난 8월 프로젝트를 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왼쪽부터 이호태, 김근욱, 김민경, 김재훈, 문정욱 [네이버 제공]

왼쪽부터 이호태, 김근욱, 김민경, 김재훈, 문정욱 [네이버 제공]

ljungber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