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메리츠화재, 중소규모 태양광발전소 종합보험 출시

송고시간2019-03-15 10:29

메리츠화재 사옥
메리츠화재 사옥

[메리츠화재 제공]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기자 = 메리츠화재[000060]는 엔지니어링공제조합과 공동 개발한 태양광발전소 종합보험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 상품은 태양광발전소 사업자가 시설 운영 중 발생하는 손해를 보장한다. 보장 항목은 재물손해, 배상책임손해(1억·3억·5억원 중 선택), 기업휴지손해, 원상복구비용 등 4가지다. 재물손해와 배상책임은 필수 가입, 나머지 2개는 선택 가입이다.

기존 태양광발전소 보험은 발전용량 500㎾ 이상 발전소만 가입할 수 있지만, 이번 상품은 10㎾ 이상이면 지역·용량·설치위치 제한이나 보험료 차등 없이 가입할 수 있다. 자연재해에 따른 제3자의 재물·신체에 대한 배상책임도 보장 대상에 추가했다.

연 보험료(필수 가입 2개 항목)는 30㎾에 20만4천원, 50㎾에 33만2천원, 100㎾에 73만9천원이다.

zhe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