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원 영서·수도권에 나무 230만 그루 심는다

송고시간2019-03-15 10:09

'미래 100년의 시작, 첫 나무 심기 [산림청 제공]
'미래 100년의 시작, 첫 나무 심기 [산림청 제공]

(원주=연합뉴스) 김영인 기자 = 북부지방산림청은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산림자원 조성을 위해 4월 5일까지 나무 심기 행사를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북부산림청은 14일 횡성군 공근면에서 첫 나무 심기에 이어 이 기간 강원 영서와 수도권 지역 940ha 임야에 나무 230만 그루를 심을 예정이다.

나무 심기 행사에는 제지연합회와 우리봉사단, 삼성전자, 대교, 평화의숲, 유한킴벌리, 임우회, ROTC, 숲사랑소년단 등 다양한 기관 단체와 세대가 참여할 예정이다.

지속가능한 목재 공급을 위한 경제 수종과 공익기능 최적 발휘를 위한 조림을 통해 경관 개선과 미세먼지 저감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

이종건 북부지방산림청장은 "올해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으로 미래 100년의 숲을 만들기 위한 새 산 새 숲 나무 심기를 통해 푸른 한반도를 실현하고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kimy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