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양시, 30일 한강서 '선상 만세시위' 재현

송고시간2019-03-15 09:50

(고양=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도 고양시는 오는 30일 오전 덕양구 행주외동 역사문화공원과 한강 변에서 '3·1 만세운동 선상 만세시위' 재현 행사를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지난해 열린 고양 선상 만세
지난해 열린 고양 선상 만세

[고양시 제공]

사단법인 민족문제연구소 고양파주지부 주최로 열리는 이날 행사에는 주민과 학생 400여 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학생과 시민, 배우들이 3·1 독립운동 당시 복장을 하고 일본 헌병과 대치 모습을 재현한다.

이어 한강 변의 바지선으로 이동, 선상에서 만세시위를 재현할 예정이다.

만세운동은 1919년 3월 1일 서울 탑골공원에서 시작돼 전국으로 확산했다.

고양 지역에서는 그해 3월 11일, 24일, 28일 등 3차례에 걸쳐 행주동 인근 어민과 주민이 한강에 배를 띄우고 선상에서 대한독립을 외쳤다.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행사 당일 현장에서 신청을 하면 된다. 참가비는 없다.

고양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시민들의 애국심 고취와 3·1 독립운동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기 위한 것"이라며 "선조들의 독립 의지와 저항정신을 되새기고, 후손들을 위한 체험교육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n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