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겨울방학에 채탱앱 악용 청소년성매매 20명 적발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여성가족부는 겨울방학 기간 채팅 애플리케이션(앱)을 악용한 청소년 대상 성범죄를 단속한 결과 12건, 20명을 적발했다고 15일 밝혔다.

지난 1월 2일부터 이달 5일까지 두 달간 일선 경찰서와 합동단속으로 적발한 20명에는 성매수 등 성매매 행위자 6명, 알선자 3명, 피해청소년 11명 등이 포함됐다.

피해청소년 11명은 16~19세로 고등학생 7명, 중학생 1명이었고, 나머지 3명은 학교에 다니지 않는 청소년이었다.

피해청소년과 성매수한 남성이 채팅앱을 통해 만나 연인관계로 발전한 후, 피해청소년에게 성매매를 알선하는 형태가 나타났다고 여가부는 설명했다.

또한 단속을 피하기 위해 모텔 등 숙박시설보다는 차량에서 성매매를 하는 추세로 바뀌었다.

여가부는 적발된 피해청소년은 성매매피해상담소와 연계해 상담과 심리치료 등을 받도록 했다.

여가부 관계자는 "채팅앱에 대해 연중 점검을 하고 신고포상금 제도도 운영하고 있다"며 "채팅앱 사업자의 책임의식을 높일 수 있도록 법적·제도적 개선방안을 지속해서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3/15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