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주서 만든 탄소 양궁 부품, 프랑스에 수출된다

송고시간2019-03-13 13:44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전북 전주시의 중소기업인 거광이엔지가 탄소로 만든 양궁 부품이 프랑스에 수출된다.

거광이엔지 양궁부품 구매의향서 체결
거광이엔지 양궁부품 구매의향서 체결

[한국탄소융합기술원 제공]

한국탄소융합기술원은 거광이엔지가 프랑스 'Vincent Archery'사와 60만 달러 규모의 구매의향서(LOI)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탄소기술원 신상품개발지원센터 입주기업인 거광이엔지는 기술원과 함께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세계 최대 복합소재 박람회인 'JEC World 2019'에 참가 중이다.

거광이엔지는 이번 구매의향서 체결을 계기로 시제품제작지원사업을 통해 개발한 탄소 양궁 부품을 유럽 기업들에 납품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기술원도 탄소 기술 개발과 새로운 시장 개척을 위한 일본 가나자와 대학, 태국 복합재 협회 등과 국제 공동연구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덧붙였다.

ic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