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우조선 노조원들 거제시장실 난입…"매각 반대 분명히 해야"

송고시간2019-03-13 12:06

거제시장실에 붙은 매각 반대 스티커
거제시장실에 붙은 매각 반대 스티커

(거제=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금속노조 대우조선지회 노조원 30여명이 13일 오전 변광용 거제시장 집무실에 난입해 집기를 던지며 변 시장에게 매각에 관한 분명한 입장을 밝혀달라고 요구했다.

노조원들은 오전 10시 20분께 변 시장 집무실을 예고 없이 찾았다.

이어 집기와 서류 등을 던지고 문과 벽에 대우조선 매각 반대 스티커를 붙였다.

변 시장에게는 대우조선 매각에 반대 입장을 명확히 밝혀 달라고 했다.

대우조선 노조원들과 면담하는 변광용 거제시장
대우조선 노조원들과 면담하는 변광용 거제시장

변 시장은 노조원들과의 면담 자리에서 노조와 입장이 같고 함께 하겠다는 뜻을 밝혔지만, 매각에 반대한다는 분명한 입장은 밝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대우조선 노조는 그동안 더불어민주당 소속인 변 시장이 대우조선 매각에 분명한 반대 입장을 보이지 않는다며 불만을 표출해왔다.

지난달 28일 거제시청에서 열린 매각 시민여론 수렴 간담회에서도 이런 입장을 공개적으로 밝히기도 했다.

노조원들은 또 거제시가 최근 노조 등에서 시내에 붙인 매각 반대 현수막을 철거하려는 것에 반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흐트러진 집기들
흐트러진 집기들

sea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