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푸스, 체외수정용 '양질의 정자' 선별 AI 개발 착수

송고시간2019-03-13 11:42

日 도쿄지케이카이 의과대학과 2020년까지 개발 추진

난자에 정자를 주입하는 모습
난자에 정자를 주입하는 모습

[올림푸스 제공]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올림푸스가 체외수정의 일종인 '세포질내정자주입술' 시술에서 양질의 정자를 선별하는 작업을 보조하는 인공지능(AI) 개발에 나선다.

올림푸스한국은 올림푸스가 일본 도쿄지케이카이 의과대학과 체외수정법의 일종인 세포질내정자주입술에 활용할 '정자 선별 보조 AI 시스템'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를 시작한다고 13일 밝혔다.

세포질내정자주입술은 고배율의 특수 현미경으로 정자를 선별하고 난자의 세포질 안에 직접 주입해 체외수정을 유도하는 것이다.

이 시술은 단 1개의 정자만을 난자에 주입하기 때문에 양질의 정자를 선별하는 것이 수정률을 높이는 핵심요인이다.

이에 올림푸스는 도쿄지케이카이 의과대학 산부인과와 환자 1천명으로부터 최대 1만건의 교육 데이터를 가공해 정자의 머리 형태와 운동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양질의 정자를 선별하는 기준을 AI에 학습시킬 계획이다.

이를 통해 2020년 12월까지 정자 선별 보조 AI 시스템을 개발하고, 이를 탑재한 현미경을 완성하는 것이 목표다.

올림푸스 관계자는 "정자 선별 보조 AI 시스템은 체외수정 기술 발전의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아이를 간절히 원하는 많은 사람의 정신적, 육체적,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ae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