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븐일레븐 "미세먼지 마스크 매출 4배↑…충남 증가율 1위"

송고시간2019-03-13 10:08

세븐일레븐 미세먼지 마스크 판매대
세븐일레븐 미세먼지 마스크 판매대

[세븐일레븐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린 이달 1∼12일 전국 매장의 미세먼지 마스크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약 4배(374.6%) 늘었다고 13일 밝혔다.

전국 16개 시도 가운데 마스크 매출 증가율이 가장 높은 곳은 충청남도로 476.8%를 기록했다.

이 기간 충남 지역의 일평균 미세먼지농도는 101.7㎍/㎥로 전국에서 두 번째로 높았다.

매출 증가율은 경기도가 437.2%로 2위에 올랐고 인천(430.0%), 서울(397.4%), 충북(384.2%), 대전(376.5%) 등 순이다.

미세먼지 오염이 덜 심했던 경남은 매출 증가율이 121.9%로 가장 낮았다.

구매 시간대별로 살펴보면 일과가 시작되는 오전 8∼10시 매출 비중이 17.2%로 가장 높았다.

세븐일레븐은 출근길이나 외부활동을 앞두고 편의점에 들러 마스크를 구매하고 하루를 시작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sungjin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