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하나은행, 말레이 링기트화 위폐 100장 발견…수사 의뢰

송고시간2019-03-13 10:05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KEB하나은행은 최근 영업점에 온 환전 손님이 낸 말레이시아 링기트화 100링기트 권종 100장이 모두 위폐로 확인돼 경찰과 국정원이 수사하도록 넘겼다고 13일 밝혔다.

하나은행이 발견한 말레이시아 링기트화 위폐 100장
하나은행이 발견한 말레이시아 링기트화 위폐 100장

[하나은행 제공=연합뉴스]

하나은행은 위폐 감정 전담부서인 위변조대응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첨단 장비와 통화별 전문가가 상시 근무한다.

하나은행은 적발한 위폐의 홀로그램이 전문가도 식별하기 어려울 만큼 정교하고, 화폐마다 양각된 일련번호가 모두 다른 점 등을 봤을 때 대량 제작·유통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당국에 수사를 의뢰했다.

하나은행 측은 "위폐가 혼잡한 점심시간에 들어왔지만, 원격 감정 시스템을 이용해 위변조대응센터에서 지점 위폐를 실시간 판독했다"며 "미국 달러화, 중국 위안화가 아닌 동남아 국가 위폐가 대량으로 적발된 것은 이례적"이라고 설명했다.

하나은행은 작년 518매를 포함해 최근 3년간 외국통화 위폐 1천618매를 발견했다. 이는 3년간 전체 금융권에서 적발된 외국통화 위폐 2천356매의 69%에 해당한다.

말레이시아 위폐 감정 중인 하나은행 위변조대응센터 직원들
말레이시아 위폐 감정 중인 하나은행 위변조대응센터 직원들

[KEB하나은행 제공=연합뉴스]

hye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