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준영 "'몰카' 촬영·유포 인정…모든것 내려놓겠다"

송고시간2019-03-13 07:09

공항 나서는 정준영
공항 나서는 정준영

(영종도=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성관계 동영상 불법촬영과 유포 혐의를 받는 가수 정준영이 12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고 있다. 2019.3.12 jin90@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성관계 '몰카' 영상 유포 혐의를 받는 정준영(30)이 모든 죄를 인정한다고 공인으로서 모든 것을 내려놓겠다고 13일 밝혔다.

정준영은 이날 새벽 입장문을 내고 "제 모든 죄를 인정한다"며 "저는 동의를 받지 않은 채 여성을 촬영하고 이를 SNS 대화방에 유포했고 그런 행위를 하면서도 큰 죄책감 없이 행동했다"고 인정했다.

이어 "무엇보다 이 사건이 드러나면서 흉측한 진실을 맞이하게 되신 영상에 등장하는 여성분들과, 실망감과 경악을 금치 못한 사태에 분노를 느끼실 모든 분께 무릎 꿇어 사죄드린다"고 사과했다.

또 "제가 출연하던 모든 방송에서 하차하고 모든 연예 활동을 중단할 것이며, 이제는 자숙이 아닌 공인으로서의 제 모든 것을 내려놓겠다"며 "범행에 해당하는 저의 비윤리적이고 위법한 행위들을 평생 반성하겠다"고 말했다.

정준영, 사과문 발표 "모든 죄 인정, 무릎 꿇어 사죄…연예활동 중단"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mi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