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청년 해기사 해외취업 위해 민관학 협력…"올해 20명 취업지원"

송고시간2019-03-10 11:00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청년 해기사의 해외 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민·관·학이 힘을 합한다.

해양수산부는 오는 1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선원노조인 전국해상선원노동조합연맹과 전국선박관리선원노동조합, 선주단체인 한국선주협회,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선원양성기관인 한국해양수산연수원과 목포해양대가 업무협약을 맺는다고 10일 밝혔다.

각 기관은 협약에서 청년 해기사의 해외 취업을 위한 정부의 '글로벌 승선 취업 프로그램'이 원활히 운영되도록 협조하기로 한다.

지난해 이 프로그램 시범사업을 통해 1명의 청년 해기사가 해외 선사 취업에 성공하고 3명이 취업 인터뷰를 마치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정부는 올해 지원 대상을 20명으로 늘릴 계획이다.

올해는 5월부터 대상자를 모집해 20명을 선발, 7∼9월 국내·핀란드 교육기관 이론교육과 10∼12월 핀란드 선사 선박 승선 실습 등을 한다.

교육은 해양수산연수원이 맡고 해양수산연수원과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가 해외 취업을 지원하며 해상선원노조와 선박관리선원노조는 선원 권리 보호에 나선다.

프로그램 재원은 각 기관이 분담한다.

이종호 해수부 선원정책과장은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우수한 청년 해기사들이 해외 선사 등 좋은 일자리에 많이 취업할 수 있도록 기관과 함께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목포해양대생들 원양실습 출항
목포해양대생들 원양실습 출항

[한국해기사협회 제공]

dk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