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시프린, 스키 월드컵 시즌 15승째…시즌 최다 우승 신기록

송고시간2019-03-10 06:13

우승을 자축하는 시프린
우승을 자축하는 시프린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스키 요정' 미케일라 시프린(24·미국)이 국제스키연맹(FIS) 알파인 월드컵 시즌 최다 우승 신기록을 세웠다.

시프린은 9일(현지시간) 체코 슈펜들레푸르믈린에서 열린 2018-2019 FIS 월드컵 알파인 여자 회전 경기 1, 2차 시기에서 합계 1분 38초 98을 기록해 우승했다.

2위 웬디 홀드네르(스위스·1분 39초 83)를 0.85초 차로 따돌린 시프린은 2018-2019시즌에만 월드컵 15회 우승을 달성했다.

이로써 시프린은 1988-1989시즌 브레니 슈나이더(스위스)가 세운 시즌 14승 기록을 뛰어넘어 사상 최초로 한 시즌에 15차례 정상에 오른 선수가 됐다.

53년 역사의 FIS 월드컵에서 남녀를 통틀어 시즌 15승을 달성한 선수는 아무도 없었다.

시프린은 이번 시즌 주 종목인 회전에서 7승, 대회전과 슈퍼대회전에서 각각 3승씩 따냈고 평행 회전에서 2승을 추가했다. 통산 월드컵 우승 횟수도 58회로 늘렸다.

그는 다음 주 슈퍼대회전과 회전, 대회전 경기를 남겨둬 최대 18승까지 바라볼 수 있다.

시프린은 2018-2019시즌 회전 부문 종합 우승은 물론 알파인 전 종목을 합산한 통합 우승도 이미 확정했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