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文대통령, 캄보디아 독립기념탑 찾아 시아누크 동상에 헌화

송고시간2019-03-15 12:19

靑 "시아누크, 캄보디아서 '건국의 아버지'로 추앙받는 인물"

(프놈펜=연합뉴스) 이상헌 임형섭 기자 = 캄보디아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는 15일 오전(현지시간) 캄보디아 독립기념탑과 노로돔 시아누크 전 국왕의 추모 동상에 헌화했다.

독립기념탑은 1863년 이래 프랑스 보호령이었던 캄보디아가 1953년 11월 9일에 독립한 것을 기념하고자 세운 탑으로, 1958년에 지어지기 시작해 1960년에 준공됐다.

건립 당시 국가수반이던 시아누크 전 국왕의 지시로 앙코르와트 유적을 형상화해 지어졌으며, 메콩강에서 아침에 떠오르는 태양 빛과의 조화를 염두에 두고 설계됐다고 한다.

매년 캄보디아의 독립기념일인 9월 11일에 이곳에서 기념행사가 개최된다.

시아누크 전 국왕은 1922년생으로 외조부인 시소왓 모니봉 국왕이 서거한 뒤인 1941년에 국왕에 즉위했다.

캄보디아 방문 공식 환영식 참석한 문 대통령
캄보디아 방문 공식 환영식 참석한 문 대통령

(프놈펜=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캄보디아를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5일 오전(현지시간) 프놈펜 왕궁 광장에서 열린 공식환영식에서 노로돔 시하모니 국왕 내외와 함께 국가 연주를 듣고 있다. 2019.3.15 hkmpooh@yna.co.kr

민족주의적 성향으로 프랑스로부터의 독립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캄보디아에서는 '건국의 아버지'로 추앙받는 인물이라고 청와대는 설명했다.

예술적 소양도 뛰어나 영화감독이자 배우로도 활동했다.

시아누크 전 국왕은 1953년 독립 후 현실정치에 참여하고자 1955년 부친에게 왕위를 양위하고 총선에서 승리, 1970년까지 캄보디아 정국을 주도했다.

1970년, 우익 군부 쿠데타로 실각해 장기간 해외에서 망명하다 1991년 캄보디아 내전 종식 후 귀국해 1993년 국왕으로 재추대됐다.

건강상의 이유로 2004년 노로돔 시하모니 현 국왕에게 양위했고 2012년 서거했다.

문 대통령이 헌화한 추모 동상은 훈센 캄보디아 총리의 지시로 2013년 2월 착공해 같은 해 10월 준공됐다.

높이 4.5m의 청동 조각상으로, 동상 건립에 약 120만 달러가 들어갔다.

캄보디아 정부는 10월 15일을 시아누크 국왕을 추모하기 위한 국가 공휴일로 지정했다.

honeybee@yna.co.kr,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