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청년 신규채용 중소기업에 최대 7천만원 지원

송고시간2019-03-10 11:15

출연기관과 중소기업 지원사업 통합 설명회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시는 청년 정규직을 채용하는 중소기업에 최대 7천만원을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중소기업이 서울에 거주하는 만 18∼34세 청년 3명을 정규직으로 채용하면 '근무환경개선금' 최대 4천500만원을 지원하고, 고용환경우수기업으로 선정될 경우 추가로 2천500만원을 지급한다. 근무환경개선금은 사내복지 개선, 직원 자기계발 등을 위해 쓸 수 있다.

육아휴직자를 대신할 청년인턴 인건비도 지원한다. 지원 기간은 총 23개월이다.

서울시는 아울러 연간 유연근무 이용자 수, 연가 증가 실적 등을 평가해 우수기업 50곳을 선정, 기업당 최대 1천만원 포상금을 지급한다.

서울시는 이러한 지원을 받을 '서울형 강소기업' 150개를 11∼29일 모집한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형 강소기업 홈페이지(www.seouljobnow.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는 출연기관과 함께 중소기업에 각종 지원사업을 소개하는 통합 설명회도 개최한다. 설명회는 14일 마포구 서울창업허브, 20일 강남구 SETEC(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 29일 강서구 서울유통센터에서 각각 열린다.

설명회에는 서울산업진흥원, 서울신용보증재단 등 서울시 출연기관 6곳과 한국경영혁신중소기업협회가 참여한다.

'서울형 강소기업' 근무환경 개선 사례
'서울형 강소기업' 근무환경 개선 사례

[서울시 제공]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