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기부, 이스라엘 기업가정신 프로그램 추진

송고시간2019-03-10 06:00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창업 열정이 있는 대학생이나 혁신 사업 모델을 보유한 창업가가 창업 생태계를 갖춘 이스라엘 명문 대학을 통해 기업가정신을 배울 기회가 생긴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창업 생태계를 갖춘 이스라엘 테크니온 공대와 대표 액셀러레이터(스타트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자금 등을 지원하는 곳)와 협력해 현지에서 기업가정신 프로그램을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테크니온 공대는 1924년 설립된 이스라엘 첫 근대식 대학으로 20여년간 재학생과 졸업생이 1천600여개의 기업을 창업해 10만여개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이 공대의 기업가정신 교육 프로그램은 트렌드 학습, 팀 단위의 사업 아이디어 발굴, 전문가 멘토링 등으로 구성된다. 교육에 참여한 전 세계 청년들과 네트워킹, 이스라엘 성공한 스타트업과 만날 기회도 마련된다.

테크포굿(Techforgood)사는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 회사는 마이크로소프트, 휴렛팩커드(HP) 등 글로벌 기업과 동반관계를 맺고 있다.

중기부는 운영기관인 창업진흥원과 다양한 후속 프로그램을 마련해 실질적인 해외 진출 성과로 이어질 수 있게 할 계획이다.

김문환 해외시장정책관은 "청년과 창업가들이 실패 두려움 없이 도전하는 기업가정신을 함양하고 이스라엘 혁신 생태계를 경험해 글로벌 창업을 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참가 신청은 11일부터 29일까지 K-스타트업(Startup) 홈페이지(www.k-startup.go.kr)에서 할 수 있다.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참가 신청은 22일부터 하면 된다.

[연합뉴스 자료]

[연합뉴스 자료]

indig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