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베트남 현지 가이드 돈 훔쳐 도박에 날린 韓관광객 2명 체포

점유이탈물횡령죄 · 주운지갑 (PG)
점유이탈물횡령죄 · 주운지갑 (PG)[정연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베트남에서 현지인 가이드의 돈을 훔쳐 도박으로 탕진한 한국인 관광객이 경찰에 붙잡혔다.

6일 VN익스프레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사건은 베트남 중부에 있는 유명 관광지 다낭에서 발생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한국인 관광객인 서모(50) 씨와 김모(63) 씨는 지난 1일 오후 7시께(현지시간) 다낭 시내 한 호텔 로비에서 현지 가이드 호앙(41) 씨의 가방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호앙 씨는 이 가방에 1억5천만 베트남동(약 727만원)이 있었다고 주장했다.

서 씨는 경찰에서 "가방에 있던 돈을 4천 달러로 환전해 카지노에서 도박했는데 모두 잃었다"면서 "가방은 길에 버렸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youngky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3/06 10: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