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베트남 현지 가이드 돈 훔쳐 도박에 날린 韓관광객 2명 체포

송고시간2019-03-06 10:19

점유이탈물횡령죄 · 주운지갑 (PG)
점유이탈물횡령죄 · 주운지갑 (PG)

[정연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베트남에서 현지인 가이드의 돈을 훔쳐 도박으로 탕진한 한국인 관광객이 경찰에 붙잡혔다.

6일 VN익스프레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사건은 베트남 중부에 있는 유명 관광지 다낭에서 발생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한국인 관광객인 서모(50) 씨와 김모(63) 씨는 지난 1일 오후 7시께(현지시간) 다낭 시내 한 호텔 로비에서 현지 가이드 호앙(41) 씨의 가방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호앙 씨는 이 가방에 1억5천만 베트남동(약 727만원)이 있었다고 주장했다.

서 씨는 경찰에서 "가방에 있던 돈을 4천 달러로 환전해 카지노에서 도박했는데 모두 잃었다"면서 "가방은 길에 버렸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youngky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