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래에셋벤처투자 3월 15일 코스닥 상장

송고시간2019-02-28 13:46

(서울=연합뉴스) 곽민서 기자 = 미래에셋금융그룹의 벤처캐피털(VC) 미래에셋벤처투자가 오는 3월 중순 코스닥시장 상장을 추진한다.

미래에셋벤처투자는 28일 낮 여의도에서 기업공개(IPO) 기자간담회를 열고 향후 상장 일정과 성장 전략을 밝혔다.

1999년 설립된 미래에셋벤처투자는 투자조합 관리보수 및 성과보수 중심으로 운영되는 일반적인 벤처캐피털과 달리 고유계정 투자를 병행하면서 수익을 내는 회사다.

회사 측은 "사업 초기 단계에서 벤처기업을 발굴·투자한 후 미래에셋캐피탈·미래에셋대우·미래에셋자산운용·미래에셋생명 등 그룹사와의 협업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창출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2005년 이후 총 26개의 펀드를 결성했고 현재는 15개 펀드를 운용하고 있다"면서 "정보통신기술(ICT)·유통·소비재·바이오 등 다양한 산업군에 대한 투자로 리스크를 최소화하는 한편 투자 회전율을 높여 운용 효율을 극대화했다"고 소개했다.

미래에셋벤처투자는 이번 기업공개(IPO)를 계기로 사모투자(PE) 부문을 확대해 오는 2020년 운용자산(AUM) 1조원, 2022년 영업이익 500억원을 각각 달성할 것이라는 계획도 제시했다.

이 회사의 작년 3분기 누적 영업이익은 234억원이다.

김응석 미래에셋벤처투자 대표이사
김응석 미래에셋벤처투자 대표이사

(서울=연합뉴스) 김응석 미래에셋벤처투자 대표이사가 28일 여의도에서 열린 '미래에셋벤처투자 기업공개(IPO) 기자간담회'에서 상장과 관련한 주요 사항을 발표하고 있다. [IR큐더스 제공]

총 공모 주식 수는 450만주이고 공모 예정가는 3천700∼4천500원이다. 이에 따라 공모 예정액은 167억∼203억원 수준이다.

미래에셋벤처투자는 이날까지 수요 예측을 진행해 3월 7∼8일 공모주 청약을 받을 계획이다. 상장 예정일은 3월 15일이다.

대표 주관사는 KB증권이다.

mskwa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