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럼프 "北 경제적으로 특별한 나라될것…관계 어느때보다 좋다"

송고시간2019-02-28 13:41

"모든 것이 성공으로 나아갈 것…도움되는 결과 나올 것"

북미 확대정상회담 장면
북미 확대정상회담 장면

[AP=연합뉴스]

(하노이=연합뉴스) 특별취재단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8일 2차 북미 정상회담과 관련, "결국 어떻게 되든 간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그 나라, 그리고 우리 모두에게 이득이 되는 결과가 나올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베트남 하노이 소피텔 레전드 메트로폴 호텔에서 열린 김 위원장과의 확대 정상회담 도중 "오늘 관계가 어느 때보다 좋아졌다"며 이같이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하루 이틀 만에 다 끝날 것이라는 의미는 아니지만, 이 모든 것이 성공으로 나아갈 것이라는 점이 중요하다"며 '속도조절론'을 거듭 시사하면서 장기적인 성공을 자신했다.

이번 하노이 정상회담에 대해 그는 "모든 것을 논의하고 있다"며 "상당히 생산적인 회의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북한은 (김 위원장의) 아주 훌륭한 지도력 하에서 성공적인 나라가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경제적으로 아주 특별한 나라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정은 "비핵화 의지 없으면 안 왔다…연락사무소 환영할 일"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firstcir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