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정은 "직감으로 보면 좋은 결과가 생길 것…보여줄 때 됐다"(종합)

송고시간2019-02-28 11:41

단독 정상회담하는 트럼프·김정은
단독 정상회담하는 트럼프·김정은

(하노이 로이터=연합뉴스) 28일(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 소피텔 레전드 메트로폴 호텔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사진 밖)과 단독 정상회담하고 있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하노이=연합뉴스) 특별취재단 =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28일 오전 베트남 하노이 메트로폴 호텔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만나 "이틀째 훌륭한 대화를 이어가고 있다"며 "그사이 우리가 많이 노력해왔고 이제는 그것을 보여줄 때가 됐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8시 55분께(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과 단독회담을 앞두고 취재진을 만나 "어제에 이어 이 순간도 전 세계가 이 자리를 지켜볼 것이라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위원장은 "우리 만남을 회의적으로 보던 사람들도 우리가 마주 앉아서 훌륭한 시간을 보내고 있는 데 대해 마치 환상영화의 한 장면으로 보는 사람들이 있을 것"이라며 "오늘도 역시 훌륭한, 최종적으로는 좋은 결과가 나올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취재진의 질문이 나오고 트럼프 대통령이 김 위원장에게 한 마디할 것을 권하자 김 위원장은 "우리한텐 시간이 귀중한데…"라며 멋쩍은 웃음을 짓기도 했다.

김 위원장은 '자신 있느냐'는 기자의 질문을 받고 "속단하긴 이르다고 생각한다. 예단하지 않겠다"면서도 "그러나 나의 직감으로 보면 좋은 결과가 생길 것이라 믿는다"고 답했다.

[풀영상] 김정은 "직감으로 좋은 결과 생길 것 같아" 트럼프 "서두를 생각 없다"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run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