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AIST 융합의과학원 자문단 발족…2022년 세종서 개교

송고시간2019-02-28 11:02

산·학·연 16명 참여…학생 500명 규모로 시작

지난 27일 열린 KAIST 융합의과학원 자문위원단 발족식 [KAIST 제공=연합뉴스]

지난 27일 열린 KAIST 융합의과학원 자문위원단 발족식 [KAIST 제공=연합뉴스]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한국과학기술원(KAIST)의 세종시 진출이 본격화했다.

28일 KAIST에 따르면 전날 오후 서울에서 융합의과학원 설립을 위한 자문위원단 발족식이 열렸다.

자문단에는 산·학·연 인사 16명이 이름을 올렸다.

김광수 미국 하버드 의대 교수, 명승재 아산생명과학연구원 의생명연구소장, 송민호 충남대병원장, 신희영 서울대병원 교수, 신희섭 기초과학연구원(IBS) 인지및사회성연구단장, 임영혁 삼성서울병원 연구부원장, 유욱준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총괄부원장이 참여한다.

장양수 연세대 의과대학장, 전신수 가톨릭의대 의생명산업연구원장, 권세창 한미약품 대표, 박한오 바이오니아 대표,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 정현호 메디톡스 대표, 김장성 한국생명공학연구원장, 김경진 대국경북과학기술원(DGIST) 석좌교수, 송창우 안전성평가연구소장도 함께한다.

이들은 세종시 행정중심복합도시 공동캠퍼스에 문을 열 예정인 KAIST 융합의과학원 설립·운영안에 대해 폭넓게 논의할 예정이다.

KAIST는 융합의과학원 세종시 입주를 위해 지난해 5월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행복청)과 합의각서를 체결했다.

올해 말까지는 공동캠퍼스 입주를 위한 법적 절차를 마무리하고 2022년부터 교수 50여명·학생 500여 명 규모의 대학원 과정을 시작할 계획이다.

walde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