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3대 문학상' 부커상 새 후원자에 억만장자 마이클 모리츠

송고시간2019-02-28 11:16

2018년 부커상 수상자 애나 번스
2018년 부커상 수상자 애나 번스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세계 3대 문학상 중 하나로 꼽히는 영국 부커상이 억만장자 기업가 마이클 모리츠를 새 후원자로 맞이했다.

AP통신은 크랭크스타트 재단이 오는 6월부터 부커상의 새 후원자가 된다고 28일 보도했다.

이 재단은 미국 실리콘 밸리의 벤처 기업가인 마이클 모리츠 세쿼이아 캐피털 회장과 그 아내이자 작가인 해리엇 헤이먼이 지난 2000년 설립한 단체다.

크랭크스타트 재단은 향후 5년간 맨부커상의 영어 소설 부문과 인터내셔널 부문을 후원하기로 했다.

2002년부터 부커상을 후원해온 세계 최대 대체투자 운용사인 맨 그룹은 지난달 18년 만에 후원을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맨 그룹이 후원을 시작한 이후 부커상 앞에 '맨'이라는 글자가 추가됐다. 부커상이 흔히 '맨부커상'으로 불리는 이유다.

영국 BBC는 지난달 맨 그룹의 후원 중단 선언으로 부커상 앞에 붙은 '맨' 자가 빠지게 됐다고 보도했다.

다만, 본래 이름인 부커상으로 돌아갈지, 새 후원자인 크랭크스타트 재단의 이름을 앞세울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부커상은 1969년 영국의 물류유통회사인 부커사가 제정한 문학상으로 본래 영연방 국가 내에서 영어로 쓴 소설 중 수상작을 선정했으나 2014년부터 미국 작가도 수상 후보에 올랐다.

지난해에는 북아일랜드 출신 작가 애나 번스가 성폭력 문제를 다룬 소설 '우유배달부'(Milkman)'로 이 상을 받았다.

우리나라 작가 한강의 소설 '채식주의자'는 2016년 인터내셔널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마이클 모리츠 세쿼이아 캐피털 회장
마이클 모리츠 세쿼이아 캐피털 회장

[세쿼이아 캐피털 웹사이트 캡처]

kind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