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만취 운전' 미군 하사, 중앙선 침범해 택시와 충돌

송고시간2019-02-28 10:14

(평택=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주한미군 하사가 술에 취해 운전대를 잡았다가 중앙선을 넘어 택시를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경기 평택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주한미군 하사 A(35)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전날 밤 10시 15분께 경기 평택시 팽성읍 소재 편도 2차로 중 1차로에서 A 하사가 몰던 SM5 차량이 중앙선을 넘어 마주 오던 택시와 충돌했다.

이 사고로 A 씨와 택시기사 B(60) 씨가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A 씨의 당시 혈중알코올농도 수치는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0.113%로 측정됐다.

우선 A 씨를 미 헌병대에 인계한 경찰은 조만간 A 씨를 불러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