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3월 재정증권 10조원 발행…"일시 자금 부족 충당"

송고시간2019-02-28 10:30

올해 일시차입 누적액 16조원…연간 한도는 30조원

기획재정부 기둥
기획재정부 기둥

[연합뉴스TV 제공]

(세종=연합뉴스) 민경락 기자 = 기획재정부는 원활한 재정 집행 지원을 위해 3월 중 10조원 규모의 재정증권을 발행할 예정이라고 28일 밝혔다.

재정증권은 다음 달 7일, 14일, 21일, 28일 등 4회에 걸쳐 발행되며 발행 종목은 63일물이다.

재정증권은 국고금 출납 과정에서 생기는 일시적인 부족 자금을 충당하기 위해 발행하는 단기(63일 또는 28일물) 유가증권이다.

다음 달 재정증권 발행으로 마련된 재원은 세입·세출 간 시차에 따른 일시적인 자금 부족에 사용된다.

통상 2∼3월은 소득세·부가가치세 등 주요 세수가 없지만, 올해는 역대 최고 수준의 재정 조기 집행이 이뤄지고 있어 자금 충당이 필요한 상황이다.

재정증권 발행은 통화안정증권(통안증권) 입찰기관(18개), 국고채 전문딜러(17개), 예비국고채 전문딜러(5개), 국고금 운용기관(3개)을 대상으로 경쟁입찰 방식으로 진행된다.

정부는 일시적인 자금 부족을 해결하기 위해 재정증권을 발행하거나 한국은행으로부터 돈을 빌릴 수 있다.

다만 연간 일시차입 한도는 넘을 수 없다. 이달 중 재정증권이 발행되면 일시차입 누적액은 16조원이 된다. 올해 예산안 확정 때 정해진 연간 일시차입 한도액은 30조원이다.

ro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