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상생형 지역일자리' 포럼…성윤모 "먼저 서로 양보해야"

송고시간2019-02-28 11:00

'제2 광주형 일자리 발굴' 정책설명…지자체·전문가 200명 참석

상생형 지역 일자리 포럼
상생형 지역 일자리 포럼

[산업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성진 기자 =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28일 제2의 '광주형 일자리'를 모색하기 위한 포럼에서 "지역 노사민정이 큰 것을 얻기 위해 작은 것을 놓는 염일방일(拈一放一)의 자세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산업부는 이날 서울 광화문 KT 스퀘어 드림홀에서 제2의 광주형 일자리 발굴을 위한 '상생형 지역일자리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간사인 홍의락 의원, 광역·기초 지방자치단체 관계자, 산업·노동분야 전문가 등 약 200명이 참석했다.

성 장관은 개회사에서 "마음을 열고 서로 양보할 때 상생형 지역일자리가 창출되고 성공할 수 있다"며 지역 노사민정의 양보와 타협을 바탕으로 다른 지역과 업종으로 확산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광주시는 이날 발제를 통해 상생형 지역일자리의 사례로 자동차 업종을 중심으로 한 광주형 일자리를 상세히 소개했다.

또 산업연구원 이항구 박사는 투자·고용 부진의 원인을 대기업 중심 산업구조, 잠재성장률의 둔화 등으로 진단하고 상생형 지역일자리를 통해 투자·고용의 '신(新)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산업부는 지자체에 상생형 지역일자리 사업에 대한 정부 지원사항을 구체적으로 설명하는 한편 자동차만이 아닌 전자, 유통 등 다양한 업종에서 모델 창출이 가능하다며 창의적 접근을 강조했다.

sungj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