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택시요금 시비 취객, 경찰관까지 폭행

송고시간2019-02-28 09:40

경찰관 폭행 (PG)
경찰관 폭행 (PG)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광주 북부경찰서는 28일 술에 취해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공무집행방해)로 A(45)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전날 오후 11시 50분께 광주 북부경찰서 본관 1층에서 B 경사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택시기사와 요금 시비로 경찰서에 온 A씨는 경찰의 중재로 택시비를 낸 후 이 같은 일을 저질렀다.

만취한 A씨는 담배를 피운 후 B 경사와 다시 경찰서 안으로 들어가던 중 갑자기 욕설을 하며 다짜고짜 주먹을 휘두르고 발길질을 했다.

경찰은 A씨와 택시기사가 동시에 귀가하면 밖에서 다툴까 봐 택시기사를 먼저 내보내고 이후 A씨를 귀가시킬 예정이었다.

이 때문에 형사과 사무실에 계속 대기하던 A씨가 "담배를 피우고 싶다"고 해 B 경사가 함께 나갔다가 봉변을 당했다.

경찰은 A씨가 술에서 깨면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pch8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