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연합뉴스 이 시각 헤드라인] - 08:00

송고시간2019-02-28 08:00

■ '결단의날'…트럼프·金, 비핵화·평화 공정표 '하노이선언'낸다

한반도 미래의 운명을 가를 결단의 날이 밝았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2차 정상회담 이틀째 일정을 진행한 뒤 북한이 취할 비핵화 조치와 이에 따라 미국이 이행할 상응조치를 담은 '하노이 선언'을 채택할 예정이다.

[그래픽] 2차 북미정상회담 28일 예상 일정
[그래픽] 2차 북미정상회담 28일 예상 일정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 2차 북미 정상회담 2일 차인 28일 일정이 '일대일 양자 단독회담→확대 양자 회담→업무 오찬→합의문 서명식' 등의 순서로 일정표가 확정됐다. jin34@yna.co.kr

전문보기: http://yna.kr/_8ReeKODAEN

■ 北통신 "북미, 포괄·획기적 결과 위한 심도있는 의견 교환"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제2차 북미정상회담 시작 소식을 28일 전하면서 북미 양측이 '포괄적이고 획기적인 결과'를 위한 의견을 나눴다고 강조했다. 통신은 이날 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의 만찬 소식을 전하며 "하노이 수뇌회담(정상회담)의 성공을 기원하는 전 세계의 관심과 기대에 맞게 이번 회담에서 포괄적이며 획기적인 결과를 도출하기 위한 진지하고 심도 있는 의견들을 나누었다"고 전했다.

전문보기: http://yna.kr/K9RzeKmDAE6

■ 文대통령, 일정없이 북미 핵담판 주시…오후 한미정상 통화

문재인 대통령은 북미정상회담 이틀째인 28일 별도의 일정을 잡지 않은 채 베트남 하노이에서 벌어지는 북미 정상의 핵 담판을 주시한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이날 오전 일찍부터 메트로폴 호텔에서 단독 정상회담과 확대 정상회담, 오찬을 함께하며, 비핵화 로드맵에 대한 구체적 논의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특히 회담의 결과물로 발표될 것으로 보이는 '하노이 선언'은 향후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에도 지대한 영향을 줄 수밖에 없어 한반도 문제의 '운전자'를 자임하는 문 대통령으로서도 촉각을 곤두세워야 하는 상황이다.

전문보기: http://yna.kr/7qR7eKwDADU

■ "마스크 쓰세요"…오늘도 미세먼지 '나쁨'

목요일인 28일 미세먼지가 여전히 기승을 부릴 전망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경기 남부·세종·충북·전북에서 '매우 나쁨', 서울·인천·경기 북부·강원권·대전·충남·광주·전남·영남권에서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전 권역에서 오후에 '매우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수 있다.

전문보기: http://yna.kr/h8RTeKODAEx

■ 한국당 새 대표 황교안…2위 오세훈, 3위 김진태

자유한국당 신임 당 대표에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당선됐다. 황 신임 대표는 27일 경기 고양 킨텍스에서 차기 당 지도부 선출을 위해 열린 전당대회의 당 대표 경선에서 50.0%(6만8천713표)를 얻어 오세훈(31.1%·4만2천653표), 김진태(18.9%·2만5천924표) 후보를 압도했다. 박근혜정부에서 법무부 장관, 국무총리, 대통령 권한대행을 지낸 황 대표는 한국당에 입당한 지 43일 만에 당권을 차지했다.

전문보기: http://yna.kr/pqRLeKBDADX

■ '성접대 의혹' 빅뱅 승리 8시간 조사…"모든 의혹 조사 마쳐"

'해외 투자자 성접대' 의혹이 불거진 그룹 빅뱅의 승리(본명 이승현·29)가 경찰에 출석해 8시간30여분가량 조사를 받고 28일 귀가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전날 오후 9시께부터 승리를 피내사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한 뒤 이날 오전 5시31분께 돌려보냈다. 승리는 경찰이 지난 26일 내사에 착수한 지 하루 만에 경찰에 자진 출석했다.

전문보기: http://yna.kr/k8R5eKtDAE3

■ '스쿨미투' 대책 될까…학교내 성폭력 대응지침 처음으로 마련

학교 내 성폭력을 고발하는 '스쿨 미투'가 계속되는 가운데 교육부가 처음으로 '성희롱·성폭력 종합 지침'을 마련해 일선 학교에 배포했다. 교육부는 학교 내 성희롱·성폭력 대응 매뉴얼을 마련해 모든 학교와 교육 기관에 배포한다고 28일 밝혔다. 매뉴얼에는 성희롱·성폭력의 개념부터 시작해, 성 관련 사건이 발생했을 때 가해자·피해자 유형별로 다른 처리 절차, 2차 피해 예방 및 재발 방지 대책까지 종합적인 지침이 담겼다.

전문보기: http://yna.kr/6qROeKwDADO

■ 지난해 보이스피싱 피해액 4천440억원…피해자 5만명 육박

지난해 보이스피싱 피해액이 4천억원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피해자가 5만명에 육박했다. 금융감독원은 지난해 보이스피싱 피해액이 4천440억원을 기록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2017년 피해액인 2천431억원보다 82.7%(2천9억원) 급증한 수치로 역대 최고치다.

전문보기: http://yna.kr/qpRseKXDADn

■ 이건희·이재용, 나란히 '배당 투톱'…父子 합쳐 6천억원대

삼성 이건희·이재용 부자(父子)가 올해도 개인 배당 순위에서 나란히 1·2위에 올랐다. 현대중공업 지주사의 배당을 받은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과 부친으로부터 지분을 상속받은 구광모 LG 회장도 처음으로 상위 10위권에 진입했다. 28일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CEO스코어가 상장사 2천265곳 중 지난 26일까지 배당(중간·결산 포함)을 발표한 823곳의 배당액을 집계한 결과 총 배당액은 29조426억원으로 나타났다.

전문보기: http://yna.kr/4qRteK9DAD_

■ 국토부 항공사고조사위, 합천댐 소방헬기 추락원인 조사 착수

지난 27일 경남 합천에서 발생한 소방헬기 추락 사고와 관련, 국토교통부 항공철도사고조사위원회가 원인 파악에 착수했다. 조사위는 사고 당일 합천 사고 현장에 조사관 3명을 급파해 사고 원인 조사에 나섰다고 28일 밝혔다. 조사위는 해당 헬기 탑승자 3명을 상대로 사고 당시 상황을 파악하는 한편 헬기가 인양되는 대로 조종실 음성기록장치 등 각종 비행기록장치도 분석할 계획이다.

전문보기: http://yna.kr/gqRWeKWDADm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