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해수부, 봄에 가볼 만한 섬 7곳 선정

송고시간2019-02-28 06:00

진도군 관매도 석양
진도군 관매도 석양

[해양수산부 제공]

(세종=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해양수산부는 봄을 맞아 아름다운 꽃과 해안 절경을 함께 즐길 수 있는 '봄에 가고 싶은, 꽃보다 아름다운 섬' 7곳을 선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인천 옹진군 자월도는 봄철이면 해안가 도로를 따라 벚꽃이 만개한다. 벚꽃을 배경으로 '인생샷'을 찍거나, 자전거를 타면서 꽃내음을 맡기 좋은 곳이다.

충남 보령시 외연도에서는 우리나라 남·서부 도서의 식물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천연기념물 136호 '상록수림'을 만날 수 있다. 전남 여수시 하화도에서는 아름다운 진달래와 한려해상의 비경을 한 번에 감상할 수 있다.

전남 신안군 선도에서는 다음 달 말부터 4월 초까지 수선화 축제가 열리고, 진도군 관매도에서는 드넓은 유채꽃 단지가 장관을 이룬다.

경남 통영시 연대도는 다랭이꽃과 진달래로 유명하다. 방문자 센터에서 다양한 친환경 에너지를 체험해볼 수 있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