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덕화 "문자 답장도 귀찮은 나이에 유튜브 도전, 부탁~해요"

1인 크리에이터 변신, KBS 2TV 예능 '덕화티비' 내일 첫 방송
'덕화티비' 1인 방송 나선 배우 이덕화
'덕화티비' 1인 방송 나선 배우 이덕화(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배우 이덕화가 25일 서울 여의도 KBS신관에서 열린 덕화티비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2.25 ryousanta@yna.co.kr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셀카봉에 달린 카메라를 향해) 이렇게 많은 취재진이 오셨습니다. 아우, 행복해요. 유튜브 구독, '좋아요' 꾹 눌러주세요. 부탁~해요."

25일 영등포구 여의도 KBS에서 열린 KBS 2TV 예능 '덕화티비' 제작발표회에서 연기 경력 48년 배우 이덕화(67)는 완벽하게 유튜브 1인 크리에이터로 변신한 모습이었다.

제작발표회 등장부터 셀카봉을 들고 자신의 모습을 담아내던 그는 "청바지에 가죽점퍼 입고 인사드리는 건 40여년 만이다"라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덕화티비' 1인 방송 나선 배우 이덕화
'덕화티비' 1인 방송 나선 배우 이덕화(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배우 이덕화가 25일 서울 여의도 KBS신관에서 열린 덕화티비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2.25 ryousanta@yna.co.kr

"1인 방송이 뭔지도 몰랐고 이 정도 나이 되면 휴대폰으로 문자 치는 것도 싫어한다"던 그는 "이 프로그램 하면서 정말 많은 걸 배웠고 제가 살면서 경험한 것들이나 연기 노하우라도 전수해주고 싶어 과감하게 시도했다"라고 유튜브 도전 계기를 밝혔다.

그러면서 "프로그램 이름이 '덕화티비'다. 목숨 걸고 해야 한다. 못할 게 뭐가 있느냐"면서 "유튜브 구독자 수 3만명이 되면 홍대에서 버스킹을 하겠다"라고 각오를 내비쳤다.

[KBS 제공]
[KBS 제공]

'덕화티비'는 유튜브 콘텐츠를 먼저 선보인 뒤 TV로 방송한다. 지난달 초 채널이 열린 후 현재 '덕화티비' 구독자 수는 2만6천여명 정도. KBS가 선(先) 유튜브-후(後) TV 방송 제작 시스템을 채택한 건 '덕화티비'가 처음이다. KBS는 "'덕화티비'는 디지털 퍼스트 전략으로 기획한 프로그램"이라고 의의를 밝혔다.

이덕화의 혼밥 체험, 조기축구회, ASMR, 방탄소년단 뮤직비디오 리액션 등은 유튜브 채널 '덕화티비'를 통해 이미 공개됐으며 방송 1회와 2회를 채울 콘텐츠로는 아내와의 데이트, 후배들과의 홍대 정복기 등 다양한 영상이 예고됐다.

연출을 맡은 심하원 KBS PD는 "유튜브엔 조회 수가 많이 나오게끔 5분짜리 ASMR이나 혼밥하는 영상을 올렸고 TV엔 타깃 시청자인 50·60세대에 맞는 편집 호흡을 채택해 '투트랙' 전략을 취했다"고 설명했다.

심 PD는 이어 "타 예능 프로그램에서 추천받은 대로 가발 언박싱(unboxing·상품의 포장을 풀고 사용해보는 것) 영상도 시도해볼까 준비 중이다"라고 웃으며 덧붙였다.

26일 오후 8시 55분 첫 방송.

nor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25 15: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