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원순 등 시·도지사 15명, 오늘 '5·18 폄훼' 규탄 입장 발표

한국당 소속 대구·경북 제외…무소속 원희룡은 동참
발언하는 박원순 서울시장
발언하는 박원순 서울시장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을 비롯한 전국 15개 시·도의 광역단체장들이 최근 일부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5·18 민주화운동 비하 발언을 한목소리로 규탄한다.

24일 서울시에 따르면 박 시장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국회 정론관에서 '5.18 민주화 운동의 올바른 인식과 가치 실현을 위한 시·도지사 공동입장문'을 발표한다. 이용섭 광주시장·양승조 충남지사·송하진 전북지사·김영록 전남지사도 자리를 함께할 예정이다.

입장문은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폄훼나 왜곡을 규탄하고, 역사적 가치가 우리 사회에 온전히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입장문에는 전국 17개 시·도지사 가운데 권영진 대구시장과 이철우 경북지사 등 자유한국당 소속 2명을 제외한 15명이 이름을 올렸다. 민주당 소속의 광역단체장 14명 외에 무소속 원희룡 제주지사가 동참했다.

서울시 관계자는 "시도지사 협의회 차원에서 성명을 준비했지만, 일부 지자체장이 불참 의사를 밝혀 15명 시·도지사 연명 형태로 성명을 발표하게 됐다"고 전했다.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24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