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군용기, 3차례 韓방공식별구역 진입…울릉-독도사이 첫통과(종합)

약 5시간 동안 진입-이탈 반복…올들어 처음 동해까지 비행
정부, 주한중국무관 등 불러 엄중 항의 방침
중국 정찰기, 또 방공식별구역 무단 진입…이유는 (CG)
중국 정찰기, 또 방공식별구역 무단 진입…이유는 (CG)[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호준 기자 = 중국 군용기 1대가 23일 3차례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에 진입했다가 이탈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합참은 "중국 군용기 1대가 KADIZ에 진입해 우리 군이 대응했다"고 밝혔다.

정찰기로 추정되는 중국 군용기는 이날 오전 8시3분께 이어도 서남방에서 KADIZ로 최초 진입했다가 8시27분께 이어도 동방으로 이탈했다.

이후 중국 군용기는 일본 방공식별구역인 JADIZ 내측으로 비행하다, 9시34분께 포항 동방 45마일(83km)에서 KADIZ로 재진입했다.

북쪽으로 기수를 돌린 중국 군용기는 울릉도와 독도 사이를 지나 울릉도 동북방 약 60마일(111km)까지 이동한 뒤 10시 25분께 남쪽으로 선회해 진입한 경로를 따라 낮 12시 51분께 KADIZ를 최종 이탈했다.

中군용기, 3차례 韓방공식별구역 진입…울릉-독도사이 첫통과(종합) - 2

합참 관계자는 "올해 중국 군용기가 동해까지 비행한 사례는 처음"이라며 "이번처럼 울릉도와 독도 사이로 진입해 비행한 것은 첫 사례"라고 설명했다. 지난해 중국 군용기는 8차례 동해까지 비행한 바 있다.

이 관계자는 "중국 군용기의 오늘 KADIZ 진입 간 대한민국 영공 침범은 없었다"고 덧붙였다.

방공식별구역(ADIZ)는 영공과는 다른 개념으로 미식별 항적을 조기 식별해 영공 침범을 방지하기 위해 국가별로 임의로 설정한 구역이다. 이어도 주변은 한국과 일본, 중국의 방공식별구역이 중첩된다.

우리 군은 이날 중국 군용기가 이어도 서남방에서 식별됐을 때부터 공군 전투기를 긴급 투입해 추적 및 감시 비행과 경고방송 등 전술조치를 실시했다.

국방부와 외교부는 이날 오후 주한 중국 무관과 관계관을 각각 초치해 중국 군용기가 사전 통보 없이 우리 KADIZ에 진입한 것에 엄중히 항의할 예정이다.

hoj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2/23 14: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