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로 때려" 장애인에게 폭행 강요한 재활교사…경찰 수사

송고시간2019-02-21 20:13

(오산=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지적장애인 거주시설에 근무하는 한 재활교사가 장애인들을 서로 때리게 시켰다는 내용의 고발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경기 오산경찰서 등에 따르면 경기도 소재 모 재활원은 이날 장애인들을 학대한 것으로 의심되는 재활교사 A씨 등 3명을 경찰에 고발했다.

A씨 등은 재활원에 다니는 장애인 4명을 상대로 서로 때리도록 지시한 혐의를 받는다.

A씨 등은 주로 CCTV가 없는 방에서 폭행을 강요했으며, 이 모습을 영상으로 찍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고발장 검토가 다 이뤄지지 않아 자세한 내용은 말해줄 수 없다"며 "A씨가 주로 폭행을 지시한 것으로 보이며, 나머지 2명의 가담 정도는 수사를 해봐야 한다"고 설명했다.

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