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시 22일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시행…경유차 운행제한

송고시간2019-02-21 18:32

특별법 시행 이후 처음,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 중

미세먼지로 답답한 시야
미세먼지로 답답한 시야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홍창진 기자 = 대구시는 22일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시 전역에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를 처음 시행한다.

21일 오전 9시 대구 전역에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에 이어 22일에도 50㎍/㎥ 이상의 초미세먼지 발생이 예보된 데 따른 조치다.

지난 15일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시행 이후 대구지역에서 비상저감조치를 시행하는 것은 처음이다.

시는 비상저감조치 매뉴얼에 따라 배출가스 5등급 경유 차량 13만여대 운행을 제한하고, 공공기관 차량 2부제 운행을 시행한다.

또 공공기관이 관리하는 미세먼지 배출업소 가동률을 20% 낮추고 공공기관이 발주한 비산먼지 발생사업장 가동시간도 50% 감축하도록 조치한다.

대구지역에는 21일 오전 9시를 기해 시 전역에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내려져 오후 6시 현재 대기 중 초미세먼지 농도는 51㎍/㎥다.

realis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