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홀로코스트 부정 처벌법 건의안' 부결(종합)

송고시간2019-02-21 21:09

재정분권 건의안 등 10개 안건 의결

전국 시도의회 의장협의회 대구서 열려
전국 시도의회 의장협의회 대구서 열려

21일 대구에서 열린 전국 시·도의회 의장협의회 임시회에 참석한 송한준 의장협의회 회장(경기도의회 의장),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 등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과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이 축사했다. [대구시의회 제공]

(대구·광주=연합뉴스) 홍창진 천정인 기자 = 전국 시·도의회 의장들의 이름으로 역사왜곡 행위를 처벌하는 '한국형 홀로코스트 부정처벌법' 제정을 국회에 촉구하자는 제안이 무산됐다.

전국 시·도의회 의장협의회는 21일 대구에서 열린 올해 첫 모임에서 광주시의회 김동찬 의장이 긴급안건으로 상정한 '한국형 홀로코스트 부정처벌법 제정 촉구 건의한'을 부결했다.

경북도의회와 대구시의회 의장이 반대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의장은 오는 3월 광주에서 열리는 협의회에 건의안을 다시 상정할 예정이다.

한편 의장협의회는 이날 본회의에서 균형발전을 전제로 한 재정분권 추진 건의안 등 10건의 안건을 의결했다.

대구시의회가 제출한 지역 예술인 복지사업 추진 촉구 결의안 등 지방의회 발전 및 지방분권 촉진 안건을 심의·의결하고 채택한 건의문을 국회, 정부에 건의키로 했다.

협의회는 본회의에 앞서 간담회를 열고 지방분권 태스크포스(TF) 회의 결과, 시·도의원 국외출장 가이드라인(안), 의회 사무처 조직개편 등 현안 사항을 논의했다.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은 환영사에서 "지방경제 회생을 위한 지방 도시 경쟁력 강화가 필요하다"며 "이를 위해 전국 시·도의회 의장협의회가 협력하고 지방분권·지방자치 발전을 위한 발걸음을 재촉해야 한다"고 말했다.

realis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