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주 영리병원 철회하고 공공병원으로 전환해야"

송고시간2019-02-21 15:45

영리병원 철회 범국민운동본부 제주서 집회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제주 영리병원 개원 허가 철회를 촉구하는 집회가 21일 오후 제주도청 앞에서 열렸다.

제주 영리병원 철회 촉구 집회
제주 영리병원 철회 촉구 집회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21일 오후 제주도청 앞에서 열린 제주 영리병원 철회 총력결의대회에서 참가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 집회는 제주영리병원 철회 및 의료민영화 저지 범국민운동본부가 주최했다. 2019.2.21 atoz@yna.co.kr

집회를 주최한 제주영리병원 철회 및 의료민영화 저지 범국민운동본부는 결의문을 통해 "영리병원인 제주 녹지국제병원 허가를 철회하고, 공공병원이 부족한 도민을 위한 비영리 공공병원으로 전환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범국민운동본부는 "도민은 명확히 '반대'를 표명했고 공론조사위원회는 도민 의사를 반영해 녹지국제병원 불허 권고를 했으나 원희룡 지사는 이를 무시한 채 독단적인 결정을 내려 돈벌이 병원의 길을 열어줬다"며 "끊임없이 시도되는 의료 영리화 정책에 대해 국민들은 분노하고 있다"고 밝혔다.

범국민운동본부는 "단 하나의 영리병원도 허용할 수 없다는 의지를 모아 투쟁을 결의한다"며 녹지국제병원 허가 관련 모든 의혹의 진상을 밝히고 허가를 철회할 때까지 투쟁하겠다고 강조했다.

제주 영리병원 철회 촉구 집회
제주 영리병원 철회 촉구 집회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21일 오후 제주도청 앞에서 열린 제주 영리병원 철회 총력결의대회에서 참가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 집회는 제주영리병원 철회 및 의료민영화 저지 범국민운동본부가 주최했다. 2019.2.21 atoz@yna.co.kr

atoz@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